예천 ‘삼강주막 나루터 축제’ 경상북도 지정축제 선정 쾌거!
예천 ‘삼강주막 나루터 축제’ 경상북도 지정축제 선정 쾌거!
  • 김정일
  • 승인 2019.02.13 14: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예천) 김정일 기자 = 예천군은 오늘 13일 2019년 경상북도 지정축제에 ‘삼강주막 나루터 축제’가 선정됐다고 밝혔다. 

 2019년 경상북도 지정축제로 선정된 예천군 ‘삼강주막 나루터 축제’가 열리고 있다.

경상북도에서는 지역축제 심의 위원회를 민간 전문가들로 구성해 지난 11일 도내 시군의 14개 축제에 대한 심사를 진행했으며, 축제 기획과 콘텐츠, 축제 운영 및 발전성 등에 대한 평가를 통해 예천군에서는 ‘삼강주막 나루터 축제’가 도지정 축제로 선정되는 쾌거를 거뒀다. 

2010년 1회 축제를 개최한 삼강주막 나루터 축제는 올해 10년째를 맞는 예천 대표 축제로 올해에는 삼강 문화 단지 개관으로 축제 공간이 대폭 확장될 예정이며, 강과 나루터의 전통문화 및 정취를 마음껏 즐길 수 있는 다양한 콘텐츠를 제공하기 위해 준비 중이다. 

이에, 군 관계자는 “도 지정축제 선정을 기반으로 홍보효과를 극대화하고, 전통문화와 관련된 참신한 콘텐츠들을 구성하여 더욱 발전된 전국축제로 거듭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전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