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 '화장을 하면서' 오란자
[시] '화장을 하면서' 오란자
  • 김상출
  • 승인 2019.03.04 10: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화장을 하면서 

                                       오란자

무거운 짐 다 내려놓고
잠시 그림이나 그려보려 하니

어찌하랴
화판이 일그러져
이것저것 고운 색 그려보아도
그림이 그려지질 않네

왜? 누가
가로 세로 마구 구겨 놓았나
세월이란 놈이 심술을 부렸나 보다

거울아
곱던 옛 얼굴 한 번만 보여 주렴

 

사진=무료이미지 픽사베이(전체), 좌측하단(오란자)
사진=무료이미지 픽사베이(전체), 좌측하단(오란자)

▶프로필
-아호:안나
-낙동강문학신인문학상 시등단
-청옥문학협회 부회장
-풀잎낭송회 이사.동화구연가.요가강사.
-수상: 재단법인 재능문화 부산대회 우수상.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