헝가리 유람선 침몰…한국인 승객 33명 중 7명 구조, 7명 사망 19명 실종
헝가리 유람선 침몰…한국인 승객 33명 중 7명 구조, 7명 사망 19명 실종
  • 김소정
  • 승인 2019.05.30 10: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남연합뉴스=김소정 기자) 헝가리의 수도 부다페스트의 국회의사당 인근 다뉴브 강에서 29일(현지시각) 35명이 탑승한 유람선이 전복되는 사고가 발생했다.

참좋은여행사 한국인 단체 관광객이 탑승한 헝가리 부다페스트 유람선이 침몰했다. (사진출처=KBS 뉴스 캡처)
참좋은여행사 한국인 단체 관광객이 탑승한 헝가리 부다페스트 유람선이 침몰했다. (사진출처=KBS 뉴스 캡처)

30일 외교부에 따르면 침몰된 유람선에는 총 33명의 한국인 승객이 탑승 했으며 그중 7명은 구조 됐으나 7명이 사망하고 19명은 실종된 상태다. 

현재 나머지 실종자들의 수색작업을 펼치고 있으나  최근 몇 주 동안 계속된 비로 다뉴브 강의 수위가 높아지고 물살이 세진 가운데 수색에 난항을 겪고 있다. 현재도 강한 비가 내리고 있는 것으로 파악됐다. 

헝가리 유람선 침몰 사고와 관련해 문재인 대통령은 "헝가리 정부와 협력하여 가용한 모든 자원을 총동원해 구조 활동을 하라"고 긴급 지시했다.  

한편, 문 대통령은 정의용 청와대 국가안보실장으로부터 헝가리 유람선 사고 보고를 받은 뒤 강경화 외교부 장관을 본부장으로 중대본을 즉시 구성하고 국내에 있는 피해자 가족과 연락체계를 유지하면서 상황을 공유할 것을 지시했다. 또 현지에 신속 대응팀을 급파할 것도 주문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