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트남 농업기계화 기술자 연합회 연수단, 포항 친환경 쌀 생산 단지 방문
베트남 농업기계화 기술자 연합회 연수단, 포항 친환경 쌀 생산 단지 방문
  • 김시동
  • 승인 2019.05.31 12: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남연합뉴스=김시동 기자) 포항시는 지난 30일 기계·기북면 친환경 쌀 생산 단지에 새마을세계화재단의 초청으로 포항의 새로운 친환경 농업기술을 배우기 위해 베트남 농업기계화 기술자 연합회 연수단 41명이 방문했다고 전했다.

포항시 기계·기북면 친환경 쌀 생산 단지에 베트남 농업기계화 기술자 연합회 연수단 일행이 방문해 시설을 돌아본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포항시 기계·기북면 친환경 쌀 생산 단지에 베트남 농업기계화 기술자 연합회 연수단 일행이 방문해 시설을 돌아본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16년 전 산업도시 클린 환경 조성을 위해 약 10ha 규모의 신기술 보급 시범사업을 시작한 기계·기북 친환경 쌀 생산 단지는 현재 33배로 규모가 증가했으며, 지역농협과 함께하는 우수 산업으로 인정받고 있다. 친환경 품질인증 벼 자체 수매가격도 공공 비축미 대비 107% 상승했으며, 가공한 쌀은 농협 하나로·대형 마트 납품 및 학교급식에 납품 되어 참여 농업인들의 만족도가 매우 높은 것으로 평가되고 있다.

베트남 농업기계화 기술자 연합회 연수단은 이번 방문에서 농약이나 화학비료 대신 우렁이 방사 및 천연물질을 통한 잡초제거 기술에 높은 관심을 나타냈으며, 출하 직전 가공으로 밥맛 저하의 원인을 차단하는 미곡종합처리장 시설도 자세히 탐방했다.

베트남 농업기계화 연수단은 “우렁이 방사를 통한 잡초제거, 논 타작물재배 및 작부체계 다양화를 위한 벼 포트육묘 재배 기술 등 다양한 선진기술들을 보고 배울 수 있어 뜻깊은 시간이었다.”라며 “베트남에 이러한 선진 농업기술 전파를 위해 앞으로도 많은 도움을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김윤환 포항시 기술보급과장은 “우리 포항시의 우수한 선진 농업기술을 국내뿐만 아니라 해외에도 전파할 수 있어 자랑스럽다.”라며, “앞으로도 시민들이 안심하고 먹을 수 있는 더 고품질의 쌀을 생산하기 위해 다양한 사업들을 발굴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