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년 구직자 대상 ‘오픈형 멘토링’ 오는 6일 대구 2.28기념중앙공원에서 열려
청년 구직자 대상 ‘오픈형 멘토링’ 오는 6일 대구 2.28기념중앙공원에서 열려
  • 정용진
  • 승인 2019.06.05 15: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남연합뉴스=정용진 기자) 대구시는 오는 6일 오후 1시 2.28기념중앙공원에서 우수 기업의 취업 정보 제공 및 현직자의 생생한 취업 후기를 공유하는 ‘오픈형 멘토링’을 청년 구직자 대상으로 진행한다.

대구시에서 지난해 실시한 청년 테마별 취업 지원 사업 멘토링 모습
대구시에서 지난해 실시한 청년 테마별 취업지원 사업 멘토링 모습

‘오픈형 멘토링’은 신입사원으로 구성된 현직자들이 멘토가 되어 취업을 원하는 청년 구직자들에게 생생한 취업 이야기를 오픈된 공간에서 자유롭게 공유하는 것으로, 현직 멘토의 기업과 직무에 대한 자세한 설명, 구직활동 경험 공유 등을 통해 해당 기업의 취업 성공 전략을 상담한다.

대구시 원스톱일자리지원센터가 청년 테마별 취업지원 프로그램의 하나로 업종별 공채 일정에 맞춰 시행하는 청년 멘토링은 올해 많은 청년 구직자들의 참여와 관심을 증대하기 위해 오픈된 공간에서 진행하며, 사전 신청 없이 현장에서 즉석으로 참여할 수 있는 ‘오픈형 멘토링’으로 실시한다. 

행사 당일에는 공기업(한국정보화진흥원, 토지주택공사, 한국가스공사), 금융권(하나은행, 신한은행, 대구은행), 제조업(상신브레이크, 평화정공, 메가젠임플란트) 총 9개 기업의 현직 멘토 11명이 참여할 예정이다. 

세부 내용으로는 중앙무대에서 청년 고용정책에 대한 취업특강, 최근 채용동향 분석, 업종별 기업 소개, 오픈 채팅톡을 통한 간단한 질의·답변 시간을 마련한다. 또한, 참여자들이 해당 기업의 현직 멘토와 1:1 맞춤형 상담을 위해 멘토 로드를 따라가 기업별 야외 대형 부스에서 취업성공담 및 생생한 경험담을 공유할 수 있는 가벼운 티타임 시간을 마련한다.

안중곤 대구시 일자리투자국장은 “취업 준비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청년들이 해당 기업의 취업 선배와의 밀착 멘토링을 통해 실질적인 도움을 받기를 바란다.”라며 “앞으로도 청년 구직자를 위한 다양한 일자리 프로그램을 운영하겠다.”라고 전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