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림축산식품부 배수개선 사업 신규지구로 밀양시 외산 지구 선정
농림축산식품부 배수개선 사업 신규지구로 밀양시 외산 지구 선정
  • 김동화
  • 승인 2019.06.17 10: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남연합뉴스=김동화 기자) 밀양시 외산 지구 배수개선 사업이 농림축산식품부로부터 ‘2019년 배수개선 사업 신규지구’로 선정됐다.

농림축산식품부의 '2019년 배수개선 사업 신규지구'로 선정된 밀양시 외산 지구 전경
농림축산식품부의 '2019년 배수개선 사업 신규지구'로 선정된 밀양시 외산 지구 전경

이번 사업 선정은 경상남도의 행정 지원과 밀양시, 국회의원, 한국농어촌공사의 유기적인 협력으로 이뤄낸 결과이며 금년도 실시설계용역을 시작으로 본격적인 사업을 진행할 방침이다.

하남읍 명례리 일원에 총사업비 96억 원을 투입해 배수장 1개소, 배수로 1.3㎞, 매립 30.1ha의 공사가 추진되며 상습 침수 피해 농경지 155.9ha가 원예작물 재배에 적합한 우량 농지로 개선된다.

시는 외산 지구 배수개선 사업의 효율 극대화를 위한 중앙배수로 확장사업인 하남지구 수리시설 개보수 사업으로 사업비 90억 원을 투입, L=907m를 확장 완료하고 나머지 구간(L=655m)은 2020년까지 완공을 목표로 하고 있다.

외산 지구 배수개선 사업이 완공되면 우기 시 상습 침수피해가 해소, 원예작물 재배에 적합한 농경지로 변화되어 재해예방 및 농업생산력 향상으로 농업 소득증대에 기여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박일호 밀양시장은 “이번 배수개선 사업 선정으로 지역민들의 농업활동에 도움을 줄 수 있어 기쁘게 생각한다.”라며 “더 많은 침수피해 지역이 배수개선 사업에 선정될 수 있도록 계속해서 노력하겠다.“라고 전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