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사 간 문제 해결과 안정화를 위해 ‘경주지역 노사민정 실무협의회 회의’ 열려
노사 간 문제 해결과 안정화를 위해 ‘경주지역 노사민정 실무협의회 회의’ 열려
  • 김상출
  • 승인 2019.06.26 12: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남연합뉴스=김상출 기자) 경주시는 지난 25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경주지역 노사민정 실무협의회 회의’를 이병원 위원장(경주시 일자리 경제국장)을 비롯한 17명의 위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했다고 전했다.

경주 시청 대회의실에서 관계자들이 ‘경주지역 노사민정 실무협의회’를 진행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경주 시청 대회의실에서 관계자들이 ‘경주지역 노사민정 실무협의회 회의’를 진행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이번 회의에서는 상반기 노사민정 활성화 사업 실적 보고, 분과위원회 구성(안), 노사민정협의회 사무국 운영규정 제정(안), 노사민정협의회 활성화 방안 등에 대한 토론을 실시했다.

회의 결과 노사민정협의회 내 지역 노사갈등 예방 및 분쟁을 효율적으로 조정하기 위해 ‘노사갈등 예방 및 조정분과위원회’를, 지역 내 자동차 부품 중심 제조업의 위기 대처와 양질의 일자리 창출을 위해 ‘양질의 일자리 창출 분과위원회’를, 외국인 및 간접고용·영세기업 근로자들의 근로조건 개선을 위해 ‘취약계층 근로조건 개선 분과위원회’ 등 3개 분과위원회를 구성·운영 하도록 결의했다.

회의를 진행한 이병원 실무협의회 위원장은 “각 분과위원회별로 주제를 정해 수시로 회의를 열고, 특히 지역 노동현안 발생 시 노사민정협의회를 통한 다양한 의견을 수렴하는 등 문제 해결 및 노사관계의 안정화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