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년 보장제 사업의 만족도 향상을 위해 대구시, 청문현답 세부 실천방안 회의 진행
청년 보장제 사업의 만족도 향상을 위해 대구시, 청문현답 세부 실천방안 회의 진행
  • 정용진
  • 승인 2019.08.12 10: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남연합뉴스=정용진 기자) 대구시는 올해 더 나은 청년사업을 추진하고자 ‘청(靑)년의 질문(問)에 현(現)장에서 답(答)을 찾다(청문현답)’ 세부 실천방안에 대한 회의를 진행했다.

대구시에서 진행한 청문현답 세부회의에 참석한 청년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대구시에서 진행한 '청문현답 세부회의'에 참석한 청년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대구시가 다양하게 시행하고 있는 50개 청년 보장제 사업들의 참여자 만족도 향상을 위해 실시하는 ‘청문현답’은 청년들이 개별 청년 사업 추진 현장을 직접 방문해 모니터링하고 청년의 눈높이에서 사업의 문제점 및 개선방안을 찾아 이를 사업 추진 과정에 적용하는 활동이다.

지난해 분과별로 실시하던 것을 올해는 청정넷 위원 개인들의 의견과 관심분야를 다양하게 반영하여 청년정책과, 청정넷, 사업부서 상호 협력을 통해 총 7개 사업을 지정했다.  

대구청년정책네트워크(청정넷)의 청년위원들이 대표 자격으로 각 사업별 모니터링에 참가해 사업의 특성에 따라 사업 관련 간담회, 현장 방문, 워크숍, 각종 행사 참여 등의 방법으로 사업 부서와 직접 소통하게 된다.

지난해 청년희망옷장사업에 참여한 대학협력분과에서는 직접 정장을 빌려 입고 청년 입장에서 느낀 좋은 점과 아쉬운 점, 개선방안 등을 정책부서에 제안했으며, 희망옷장 재고관리 시스템 구축, 거주 기간 및 연간 대여 횟수 조정, 면접교육 프로그램 확대, 남·여 공간 분리 및 확장 등 날카로운 의견을 제시해 사회에 첫발을 내딛는 청년들의 만족도 향상에 기여하기도 했다.

사업담당자로 이번 회의에 참여한 공무원은 “사업을 추진하는 공무원의 입장에서는 때론 청년들의 거침없는 의견 표출이 부담스러운 것도 사실이지만, 현장에서 청년들의 만족도를 높일 수 있고, 좋은 아이디어도 얻을 수 있다는 생각도 든다.”라며 청년들의 활동에 대한 기대감을 표현했다.

이상길 대구시 행정부시장은 “청문현답을 통해 정책수요자 입장에서 다시 한 번 정책서비스를 점검하는 시간이 되고 더 좋은 정책을 마련하는 계기가 될 것이다.”라며 “청년희망도시 공동체를 만드는데 함께해 줄 것”을 요청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