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청군 기산국악당, 토요상설공연 해설이 있는 기산이야기 - 治癒樂 힐링콘서트’ 열어
산청군 기산국악당, 토요상설공연 해설이 있는 기산이야기 - 治癒樂 힐링콘서트’ 열어
  • 윤득필
  • 승인 2019.08.28 12: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남연합뉴스=윤득필 기자) 산청군은 오는 31일 오후 3시 기산국악당에서 ‘토요상설공연 해설이 있는 기산이야기 - 治癒樂 힐링콘서트’의 일환으로 전영랑과 4인의 경기민요 소리꾼이 함께하는 월드 뮤직 소리 그룹 ‘보울’의 공연을 선보인다.

산청군 기산국악당에서 펼쳐지는 토요상설공연에 출연하는 소리 그룹 ‘보울’
산청군 기산국악당 토요상설공연에 출연하는 소리 그룹 ‘보울’

이번 행사는 기산국악제전위원회 주관, 문화체육관광부·한국관광공사 후원으로 진행되며 산청군민 누구나 무료로 관람할 수 있다.

‘힐링&歌(가)’로 이름 붙여진 이번 공연은 옛 경기민요의 선율과 정서를 유지하면서 정형화된 틀에서 벗어나 새로운 소리를 관객들에게 선사할 예정이다.

이번 공연은 기산국악당 건물 뒤편 대나무 동산 대밭극장에서 펼쳐지며, 무대에 나무 데크를 설치해 더욱 완성도 높은 공연을 선보인다.

산청군 관계자는 “상반기에 이어 하반기 기산국악당 토요상설공연 역시 매주 토요일 오후 3시에 열린다. 11월 2일까지 다채로운 공연이 예정돼 있으니 젊고 재능 있는 국악인들의 열정적인 무대를 통해 즐거운 추억을 만들어 보시길 바란다.”라고 전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