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경동 목사' 광화문 집회 참석에서 밝힌 '동치미' 잘린 이유?
'장경동 목사' 광화문 집회 참석에서 밝힌 '동치미' 잘린 이유?
  • 천하정
  • 승인 2019.10.10 10: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9일 광화문 집회에 참석한 정경동 목사가 MBN 예능 프로그램 '동치미'에 잘린 이유를 설명했다. (사진출처=)
9일 광화문 집회에 참석한 장경동 목사가 MBN 예능 프로그램 '동치미'에 잘린 이유를 설명했다. (사진출처= C채널 방송화면 캡처)

(영남연합뉴스=천하정 기자) 장경동 대전중문교회 목사가 9일 광화문 집회에 참석해 고정으로 출연하고 있던 MBN 예능 프로그램 '동치미'를 하차한 이유를 밝혀 화제를 모으고 있다.

9일 '문재인 하야 2차 범국민 투쟁대회'에 참석한 장경동 목사는 "왜 요즘 '동치미' 안나오느냐고 궁금해 하는 사람들이 많다. 잘렸다"라고 프로그램에 하차한 이유를 밝혔다.

장경동 목사는 뒤에 있던 전 목사를 가르키며 "저 양반이 멀쩡한 나를 계속 팔아먹어서"라고 말한 뒤 과거 논란이 된 발언들에 대해 설명했다. 일명 빤스목사라고 불리고있는 전 목사가 여신도 빤스 발언을 한데 대해 적극적으로 두둔하고 나섰다.

장경동 목사는 "(여신도) 빤스 내려라 해서 그대로 하면 내 성도"라고 말해 비난을 받은데 대해 "전 목사의 말이 솔직히 거칠긴 하다"며 "빤스 목사라고 그러는데 그래서 빤스를 어쨌다는 건가, 표현이 거칠어서 그런거지 그 여자를 건드리기라도 했느냐 "라며 "표현이 거칠어서 그런거지 그 여자를 건드리기라도 했느냐?"고 반박했다. 

또한 장경동 목사는 "부모와 자식이 싸울 때 자식이 이기는 이유는 부모가 자식을 사랑하는 마음이 있기 때문이다.(부모가 자식보다) 성숙해서다"라며 "대통령 마음속에 성숙함이 있다면 듣고만 있지 말고 (여기) 나와서 이 자리에 있는 사람들을 다 설득하길 바란다. 설득을 못 시킬거라면 설득을 당해달라"고 호소했다.

한편, 누리꾼들은 장경동 목사에 발언에 대해 "빤스 목사보다 낫다" , "진정한 팩트폭행이란 이런것", "맞는말 하시지만 목사라는 분이 성적인 언사를 아무렇지 않게 한것을 정당하다 볼 순 없을것 같다"고 반응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