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세먼지로부터 시민들의 건강을 보호하기 위해 안동시, ‘미세먼지 회피 휴게 쉼터’ 시범 설치
미세먼지로부터 시민들의 건강을 보호하기 위해 안동시, ‘미세먼지 회피 휴게 쉼터’ 시범 설치
  • 최영태
  • 승인 2019.11.18 16: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북도내에서 처음으로 안동시 남문동 안동초등학교 앞에
안동시 남문동 안동초등학교 앞 승강장에 ‘미세먼지 회피 휴게 쉼터’가 마련되어 있다.

(영남연합뉴스=최영태 기자) 안동시는 미세먼지, 차량 매연 등으로부터 시민들의 건강을 보호하기 위해 이용자 수가 많은 버스 승강장에 ‘미세먼지 회피 휴게 쉼터’를 도내 처음으로 마련했다. 

이번에 미세먼지 휴게 쉼터가 마련된 장소는 버스 왕래가 많은 남문동 안동초등학교 앞과 운흥동 교보생명 앞 버스 승강장이며, 이곳에는 미세먼지 정보시스템, CCTV, 안동시 홍보영상, 탄소 발열 의자, 공기청정기, 냉·난방기 등을 마련해 교통약자를 비롯한 버스 이용 시민들이 편리하게 시설을 이용할 수 있도록 했다.

특히, 냉·난방기를 설치해 여름철 무더위를 피할 수 있는 쉼터와 겨울철 시민들의 추위를 막아주는 ‘따숨 쉼터’까지 활용토록 배려했다.

안동시 관계자는 “미세먼지·한파·폭염 등 재난 수준으로 악화되어 가고 있는 생활환경으로부터 시민을 보호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전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