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르스 대응 유공 기관 선정 ‘청송군 의료원’ 보건복지부 장관 표창 수상
메르스 대응 유공 기관 선정 ‘청송군 의료원’ 보건복지부 장관 표창 수상
  • 김진우
  • 승인 2019.12.09 13: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송군 의료원 전경(사진=청송 군청 제공)

(영남연합뉴스=김진우 기자) 질병관리본부 주관 ‘2019년 신종감염병 및 생물테러 대비·대응 종합평가대회’에서 청송군 보건의료원이 메르스 대응 유공 기관으로 선정되어 보건복지부 장관 표창을 수상하는 쾌거를 거뒀다. 

지난 2015년 메르스 발생 시 청송군 보건의료원은 전국 의료기관 및 보건소에 국고로 지원된 장비 중 활용 미흡 장비로 지적된 열 감지 카메라를 응급실과 출입구에 고정 설치해 내원객의 체온을 상시 모니터링했으며, 발열 의심 환자의 경우 감염병의 확산 방지를 위해 원내 유입을 사전 차단하는 등 장비의 상시 활용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윤경희 청송 군수는 “앞으로도 메르스와 같은 신종감염병의 유입을 막기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는 등 각종 감염병의 예방과 확산 방지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며, “산소 카페 청송군에 어울리는 감염병 없는 청정지역을 만들겠다.”라고 전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