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천시, 임산부 맞춤형 ‘새 생명 탄생 119 구급 서비스’ 시행
김천시, 임산부 맞춤형 ‘새 생명 탄생 119 구급 서비스’ 시행
  • 최영태
  • 승인 2020.01.28 12: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천시 보건소와 119 안전 센터 직원들이 ‘새 생명 탄생 119 구급 서비스’ 홍보 전단지를 들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김천시청 제공)

김천시는 임산부 맞춤형 119 구급 서비스를 시행하며 아이 낳기 좋은 김천 만들기에 주력하고 있다. 

김천시 보건소는 2020년 1월 1일부터 김천 소방서와 함께 임신 중 또는 출산 후 6개월 미만 산모들의 긴급 상황 발생 시 임산부가 원하는 병원(대구, 경북)으로 이송하는 ‘새 생명 탄생 119 구급 서비스’를 시행하고 있다. 특히, 다문화 가정 임산부의 이용 편의를 위해 영어권을 비롯해 아시아 지역까지 통역 3자 통화 시스템도 갖추고 있다. 

서비스는 사전 예약제로 이용할 수 있으며, 등록 임산부가 위험 상황 또는 출산 예정일에 가족의 도움을 받을 수 없을 경우 119에 신고하면 출동하는 구급 대원에서 임산부의 등록 정보가 자동 제공되어 신속한 응급처치가 가능하며 보호자에게도 신고 상황이 자동으로 전달된다. 

한편, 서비스 이용을 희망하는 임산부는 119안전신고센터 홈페이지(www.119.go.kr)를 통해 직접 등록 또는 김천시 보건소를 방문해 신청하면 된다. 

최영태 기자 ynyhnews@ynyonhap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