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클 아시아 신기록 유망주 엄세범, 태국 전지훈련 중 교통사고로 사망
사이클 아시아 신기록 유망주 엄세범, 태국 전지훈련 중 교통사고로 사망
  • 김령곤
  • 승인 2020.01.30 15: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태국으로 전지훈련을 떠났던 엄세범 선수가 불의의 교통사고로 사망했다. (사진출처=온라인 커뮤니티)
태국으로 전지훈련을 떠났던 엄세범 선수가 불의의 교통사고로 사망했다. (사진출처=온라인 커뮤니티)

사이클 아시아 주니어 신기록을 보유하고 있던 사이클 유망주 엄세범(19)이 태국 전지훈련 중 불의의 교통사고로 숨졌다.

엄세범의 소속팀인 한국국토정보공사(LX) 관계자에 따르면 엄세범은 지난 28일 오전 태국 치앙마이에서 훈련 중 현지인 차량에 부딪힌 뒤 병원으로 이송하던 도중 사망했다.

엄세범은 충북체고 졸업을 앞두고 실업 선수로 새 출발을 하자마자 변을 당해 주위를 더 안타깝게 했다. 엄세범은 올해 1월 2일 LX에 입단, 한국사이클의 기대주로 장래도 촉망받던 선수였다. 그는 지난해 10월 한국에서 열린 아시아 주니어 사이클 트랙 선수권에 중장거리 국가대표로 출전해 2관왕에 오르기도 했다.

그는 개인추발 결승에서 3㎞ 3분 17초 539로 아시아 주니어 신기록을 작성하며 우승했고, 단체추발에서도 금메달을 따냈다. 엄세범은 다음 달 17일 2019 대한 자전거 연맹 사이클 대상 남자고등부 최우수신인상을 받을 예정이었지만 안타깝게 세상을 떠났다.

한편, 태국 현지 경찰이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인 가운데 반대편 차량이 중앙선을 넘어와 엄세범과 충돌한 것으로 파악되고 있다.

태국 현지 경찰 관계자는 "오늘 중으로 조사가 마무리될 것 같다"며 사고 상황에 대해서는 "단체 훈련 중 산악지대 내리막길을 지나다 사고가 났다. 사이클 간 간격이 20~30m 정도 되는 데다 사각지대에서 사고가 나 (주위에서도) 사고 장면을 정확히 보지 못했다"고 설명했다.
 

김령곤 기자 ynyh-klg@ynyonhap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