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은행 야심작 `하나더적금` 최고 5%대 연금리 제공…`접속 마비`
하나은행 야심작 `하나더적금` 최고 5%대 연금리 제공…`접속 마비`
  • 김령곤
  • 승인 2020.02.03 14: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나은행에서 3일간만 한시적으로 판매하는 하나더적금 가입 내용 (사진출처=하나원큐 어플리케이션 캡처)

적금 금리가 갈수록 내림세를 보이는 현재 시점에서 하나은행이 브랜드 명칭을 ‘KEB 하나은행’에서 ‘하나은행’으로 변경하고 최고 연 5.01%의 금리를 내세운 '하나더적금'을 3일간 한시적으로 판매한다고 밝혔다.

지성규 하나은행장과 임직원은 3일 을지로 본점에서 새로운 브랜드 출범과 관련한 제막식 행사에서 "금융소비자 보호와 사회가치 창출을 통해 신뢰받는 은행으로 도약하자"고 다짐했다.

이와 함께 `오직 하나은행 손님만을 위해 준비했다`는 의미인 연 5.01%의 정액 적립식 적금 상품 `하나더적금`을 5일까지 3일간 한시적으로 판매하고 있으며 하나은행의 애플리케이션인 ‘하나원큐’는 이날 오전 11시 4분 현재 5만여 명의 접속자가 몰려 마비됐다. 대기시간은 무려 150여 분으로 나타났다.

하나더적금은 만기 1년제 상품으로, 기본금리 연 3.56%에 온라인 채널(홈페이지, 앱 등)로 가입 시 연 0.2%포인트(p), KEB 하나은행 입·출금 통장에서 자동이체 등록 시 연 1.25%p를 각각 부가한다. 이에 최고 5.01%의 금리가 붙는다.

하나더적금은 1인 1계좌만 가입할 수 있으며, 금액은 10만 원 이상 30만 원 이하다. 최대 금액인 월 30만 원을 기준으로 하면 일반과세 기준 세후 만기 이자는 8만2650원이다.

한편, 하나더적금 판매 이후 발생한 앱 마비 현상에 대해 하나은행 관계자는 “빠른 로그인을 위해선 접속 창을 닫지 말고 기다려야 한다”고 설명하기도 했다.

 

김령곤 기자 ynyh-klg@ynyonhap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