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동섬진강문화재첩축제’, 문체부 2020·2021년 예비 문화관광축제에 선정
‘하동섬진강문화재첩축제’, 문체부 2020·2021년 예비 문화관광축제에 선정
  • 윤득필
  • 승인 2020.02.14 11: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동군에서 열리는 ‘섬진강문화재첩축제’에 관광객들이 참여하고 있다.(사진=하동군청 제공)

하동군은 지난 14일 매년 여름 하동에서 열리는 ‘섬진강문화재첩축제’가 2020·2021년 문화체육관광부 예비 문화관광축제에 선정됐다고 전했다.

문체부에서 축제의 자생력을 강화하고 지속 가능한 축제로 발전시키기 위해 선정하고 있는 예비 문화관광축제에는 하동군의 ‘섬진강문화재첩축제’를 비롯한 전국의 33개 축제가 선정됐다.

군은 섬진강문화재첩축제가 이번 심사에서 섬진강의 문화 및 국가중요어업유산인 재첩을 주제로 한 다채로운 프로그램 운영, 지역 주민과 예술가들의 적극적인 동참 등 주민참여형 힐링 축제로 발전시킨 점이 높은 평가를 받은 것으로 보고 있다.

섬진강문화재첩축제가 예비 문화관광축제로 선정됨에 따라 앞으로 2년간 중앙부처 차원의 전문가 현장평가, 컨설팅 지원, 빅데이터 분석 등 자생력을 갖춘 지속 가능한 축제로 발전할 수 있도록 체계적인 지원을 제공받게 된다.

군 관계자는 “올해 제6회째를 맞는 섬진강문화재첩축제에 더 많은 관광객이 방문할 수 있도록 다양하고 차별화한 체험 프로그램과 편의시설을 갖추도록 노력하겠다.”라고 전했다.

윤득필 기자 ynyhnews@ynyonhapnews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