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산시, 생활 속 도시농업 실천하는 공영 도시농업 농장 개장
양산시, 생활 속 도시농업 실천하는 공영 도시농업 농장 개장
  • 송재학
  • 승인 2020.03.31 11: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양산시는 물금읍 증산리에 공영 도시농업 농장(텃밭)을 개장했다.(사진=양산시청 제공)

양산시 농업기술센터는 지난 27일 생활 속 도시농업 실천, 도시민들이 휴식과 농사체험을 함께 할 수 있는 공영 도시농업 농장(텃밭)을 개장했다고 전했다.

지난 2월 6일부터 12일까지 참여자를 모집해 공개추첨을 통해 57세대에 분양했으며 장애인, 다자녀, 차상위계층, 치매안심센터 등 다양한 계층에 분양해 가족애를 고양시키고 힐링·치유할 수 있는 공간을 마련했다.

양산시 물금읍 증산리에 소재하고 있으며 화학농약과 화학비료 없이 친환경적으로 운영한다. 시설 내에는 교육장, 원예 체험장, 야외쉼터(정자), 급수시설 등이 설치되어 있다.

개장에 앞서 공영 도시농업 농장 참여자에게 농장 운영에 실질적으로 도움을 줄 수 있는 초보자를 위한 텃밭 매뉴얼 안내 책자도 배부했으며 코로나19 사태가 종식되면 농사 경험이 없는 도시민을 위해 텃밭 가꾸기 지도와 농사짓는 법 등 기초영농교육도 병행할 방침이다.

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도시농업은 농업·농촌에 대한 이해 증진, 가족력 회복, 건강한 먹거리에 대한 인식 개선, 여가와 취미활동 활성화 등 다양한 사회적 효과를 유발하고 있다.”라며 “공영 도시농업 농장 운영을 통해 농업의 공익 및 사회적 농업 가치 실현으로 도시농업 활성화 발전 및 지원을 위해 노력할 것이다.”라고 전했다.

송재학 기자 ynyhnews@ynyonhap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