봉화군, 유해야생동물 포획 전담 기동대와 수확기 피해 방지단 운영
봉화군, 유해야생동물 포획 전담 기동대와 수확기 피해 방지단 운영
  • 김령곤
  • 승인 2020.04.01 11: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봉화군은 4월 1일부터 유해야생동물 포획 전담 기동대와 수학기 피해 방지단을 운영한다.(사진=봉화군청 제공)

봉화군은 4월 1일 오늘부터 야생동물에 의한 주민들의 인명과 농작물 피해 방지를 위해 유해야생동물 포획 전담 기동대와 수확기 피해 방지단을 운영한다고 전했다.

지난해 유해야생동물 포획 관리 시스템을 전산으로 구축하여 운영한 결과 야생동물에 의한 농작물 피해 신고 건수는 1,060건, 농작물 피해 금액은 4억 9천3백만 원, 포획 동물의 숫자는 4천여 마리가 되는 것으로 확인됐다.

이에 군에서는 수확기 피해 방지단 26명을 선발하여 운영하고 전년도에 시범운영한 유해야생동물 포획 전담 기동대를 6명으로 증원하여 춘양면과 명호면 대기소에 각각 배치, 주민 신고 시 즉시 출동하도록 했다.

봉화군 관계자는 “산지가 많은 봉화군의 지리적 여건과 번식력이 뛰어난 멧돼지 등의 야생동물의 특성 때문에 매년 피해 신고가 줄어들지 않는 만큼 피해 예방시설의 설치 등을 통한 피해 방지 사업에도 꾸준히 추진하고 있다.”라고 전했다.

김령곤 기자 ynyh-klg@ynyonhap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