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 스쿨존 사고, 피해자 누나 CCTV 영상 공개…"아이들 다툼 후 사과 없자 SUV차량으로 들이 받았다"
경주 스쿨존 사고, 피해자 누나 CCTV 영상 공개…"아이들 다툼 후 사과 없자 SUV차량으로 들이 받았다"
  • 백승섭
  • 승인 2020.05.26 17: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전거를 탄 초등학생을 쫓아가 뒤에서 추돌해 쓰러지는 장면(사진출처=온라인커뮤니티)

이른바 경주 스쿨존 사고 당시를 담은 영상이 한 온라인커뮤니티에 올라오면서 `경주 스쿨존 사고`가 실시간 검색어에 올랐다.

26일 보배드림 등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경북 경주에서 한 SUV 차량이 빠르게 커브를 돌아 자전거를 탄 초등학생을 쫓아가 뒤에서 추돌해 학생이 쓰러지는 영상이 올라왔다.

26일 경주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25일 오후 1시 38분쯤 경주시 동천동 동천초등학교 인근 도로에서 흰색 SUV 차량이 모퉁이를 돌아 앞서가던 자전거의 뒷바퀴를 추돌하는 장면이 담겼다.

이 사고로 쓰러진 초등학생 A(9) 군은 현재 다리를 다쳐 인근 병원에서 치료 중이다.

해당 영상을 가장 먼저 온라인에 공개한 것은 사고를 당한 A 군의 누나인 것으로 알려졌다.

A 군의 누나는 자신의 SNS에 `아이 A와 아이 B가 놀이터에서 실랑이가 있었다`면서 `아이 B의 엄마가 자전거를 타고 가던 아이 A를 중앙선까지 침범하면서 차로 쫓아가 의도적으로 들이박았다`고 주장했다.

경찰은 B양의 엄마인 SUV 운전자를 대상으로 정확한 사고 경위와 고의성 여부를 조사하고 있다. 또 해당 사고가 스쿨존 안에서 일어난 사고인 만큼 스쿨존 제한속도 준수 등 ‘민식이법’ 저촉 여부도 조사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백승섭 기자 ynyh-bss@ynyonhap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