친환경에너지타운 물놀이장 시범운영 개장
친환경에너지타운 물놀이장 시범운영 개장
  • 김상출
  • 승인 2020.07.21 11: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주시가 친환경에너지타운에 물놀이장을 20일개장하여 30일까지 무료 시범운영한다.(사진=경주시청제공)
경주시가 친환경에너지타운에 물놀이장을 20일개장하여 30일까지 무료 시범운영한다.(사진=경주시청제공)

경주시는 천군동 종합자원화단지 내 친환경에너지타운에 조성된 물놀이장을 20일 개장해 다음달 30일까지 무료로 시범운영한다.

친환경에너지타운 물놀이장은 올 가을 캠핑장 개장에 앞서 코로나에 지친 시민들에게 생활 속 피서공간 제공을 위해 개장했으며, 하루 3부로 나뉘어 운영된다(1부 10:30~12:30, 2부 13:00~15:00, 3부 15:30~17:30).

물놀이장에는 친환경에너지타운을 상징하는 자이언트 트리(높이 8m 대형 나무조형물)가 설치돼 있고 각종 동물 캐릭터들이 뿜어내는 분수와 대형 버킷(물통) 등에서 시원한 물놀이를 즐길 수 있다.

이 외에도 우산분수와 워터터널, 야자수 버킷 등 소형 물놀이시설과 8개의 간이 샤워장을 운영하고 있어 동시 200명이 즐길 수 있는 환경을 갖췄으며, 방문객이 편히 쉴 수 있는 그늘막(몽골텐트) 10동과 탈의실 등을 운영한다.

경주시는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발열검사를 시행하고 방문객 명단을 작성하며, 방문객의 안전을 위해 아쿠아슈즈나 크록스를 착용한 방문객만 입장을 허용한다.

경주시장은 “생활 속 피서공간으로써 친환경에너지타운 내 물놀이장을 편하고 즐겁게 이용하시길 바란다”며, “종합자원화단지 내 친환경에너지타운은 단순히 지역에서 나오는 쓰레기를 처리하는 것을 넘어 재생에너지를 이용한 캠핑장으로써, 곧 이 일대가 힐링 관광명소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한편, 친환경에너지타운은 웰빙센터 인근 21,523㎡ 부지에 71.2억원의 사업비를 들여 조성한 다목적 캠핑장으로써, 소각장 폐열을 이용해 카라반 16대 및 친환경사랑방(2층 건물), 봄·가을 온수를 이용한 물놀이시설 등을 운영한다.

김상출 기자 ynyhnews@ynyonhap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