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주시, 진양호공원 어린이 물놀이터 ‧ 에어바운싱 돔 조성 완료
진주시, 진양호공원 어린이 물놀이터 ‧ 에어바운싱 돔 조성 완료
  • 김동화
  • 승인 2020.07.31 11: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진양호공원 어린이 물놀이터 모습이다.(제공=진주시)
진양호공원 어린이 물놀이터 모습이다.(제공=진주시)

진주시는 진양호공원 후문 꿈키움동산 일원에 어린이를 위한 물놀이터와 에어바운싱 돔 조성을 완료하고 오는 8월 5일부터 30일까지 임시 운영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시는 진양호공원 후문 꿈키움동산 광장에 약 2400㎡ 규모의 어린이물놀이장과 바닥분수 수경시설을 설치하고, 조합 놀이대, 워터버킷, 분수터널, 그늘쉼터, 쿨링포그, 워터플라워 등 그동안 워터파크에서 체험 할 수 있었던 물놀이시설과 막구조 파고라, 탈의 및 샤워장, 데크무대, 편익시설 등을 조성완료 했다.

또한 꿈키움동산 중앙광장에는 200여㎡의 에어바운싱 돔을 서부경남에서는 처음으로 조성하면서 개장여부를 묻는 전화가 쇄도했다.

그러나 그동안 계속되는 장마와 코로나 19가 완전히 종식되지 않아 정식개장은 미루어 왔으며, 관내 어린이집과 유치원을 대상으로 희망원에 한해서만 100% 사전 예약제로 운영키로 했으며, 당분간 개인 예약은 받지 않고 상황을 지켜본 후 개인 신청 접수와 개장 여부를 판단할 계획이다. 예약은 진양호 꿈키움동산 홈페이지(http://www.jinju.go.kr/park/)에서 사전예약 신청서를 다운받아 작성, 이메일과 팩스로 제출하면 선착순으로 접수한다고 전했다.

어린이 물놀이터와 에어바운싱 돔은 꿈키움동산 체험관과 함께 운영되며, 입장료는 무료로 매주 월요일과 우천 시에는 시설점검과 안전을 위해 운영하지 않는다.

어린이 물놀이터 입장은 시간대를 나누어 1일 3회(10:00~12:00, 13:00~15:00, 15:30~17:30)로 운영되며 회당 보호자 포함 50명까지 입장할 수 있다. 모든 입장객은 예약한 시간대에만 이용이 가능하며, 50분 이용, 10분 휴식, 총 2시간이 주어지며, 물놀이터 내 청소 및 정리를 진행한 후 다음회차 관람객이 입장하도록 운영한다고 말했다.

또한 매일 용수 교체와 주1회 수질검사를 실시해 어린이가 안전하고 깨끗한 물놀이장을 이용할 수 있도록 수질관리에 만전을 기할 방침이며, 시설관리를 위해 별도의 인력을 배치해 운영케 된다.

모든 이용자는 입장 전 입구에서 관리자의 안내에 따라 발열 체크 후 입장이 가능하며 미리 준비한 출입자 명부를 작성 제출하거나 개인정보를 작성 후 입장하고 생활 속 거리두기 유지, 마스크 착용 등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하여야 한다.

에어바운싱 돔 또한 마찬가지로 사전예약은 필수이며 최대 입장 인원은 30명으로 제한되고, 이용시간대는 어린이 물놀이터와 같으며, 키 140cm 이하 어린이만 입장이 가능하다. 이용자 간 거리두기를 적용하여 제한적 인원만 입장 운영되며, 맨발로 이용이 가능하다.

시 관계자는 "코로나19 와 관련하여 모든 이용자가 안전하고 즐겁게 즐길 수 있도록 준비에 만전을 기하고 있으며, 물놀이터를 찾는 시민들은 마스크 착용과 거리두기, 안전수칙 준수로 안전 이용에 동참을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김동화 기자 ynyhnews@ynyonhapnews.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