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민과 함께하는 김천, 여성친화도시 김천으로 거듭나다
시민과 함께하는 김천, 여성친화도시 김천으로 거듭나다
  • 최영태
  • 승인 2021.01.21 09: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걸음씩, 시민과 함께 만들어가는 여성친화도시(사진=김천시청 제공)
한걸음씩, 시민과 함께 만들어가는 여성친화도시(사진=김천시청 제공)

김천시는 2019년 12월 여성가족부 여성친화도시로 지정된 이후 김천시 여건에 맞는 여성친화도시를 조성하기 위해 2020년부터 5개년 중장기 계획을 수립, 여성 뿐만 아니라 장애인․노약자․영유아 등 사회적 약자 모두에게 골고루 혜택이 돌아갈 수 있고 양성의 동반 성장과 안전이 구현되는 도시를 조성하고자 다양한 사업을 계획․실시하고 있다.

2020년도는 여성친화도시 조성의 기반을 다지는 첫해로, 양성평등 관점의 시설 설치기준인 공공시설 가이드라인을 책자로 제작, 각 사업부서 배부를 통해 거리벤치 설치․아동소변기 설치․배려주차장 확보․가족화장실 등 약자에 대한 배려 공간을 마련하도록 기준을 제시하였고 부모공동육아에 대한 관심을 높이고자 남성육아사진공모전을 실시, 여성친화도시 조성 시민 아이디어공모전을 통한 시민들이 다양한 의견 청취 및 여성친화도시 조성을 위한 신규 사업 반영, 사회적 관계 형성 및 여성의 사회참여 활성화를 위한 여성커뮤니티 사업을 지원하였으며 여성친화도시 조성을 위해 협력한 부서평가 실시로 사업부서의 여성친화도시 조성에 대한 인식을 높여가는 등 민선 7기 시장 공약사업인 여성친화도시로의 성장을 위한 민․관의 다양한 관심과 참여를 이끌어냈다.

또한 김천시는 올해도 남성육아사진 공모전, 여성커뮤니티사업, 배려주차장 설치 및 안심 거울 설치, 초등학생 대상 이동형 버스 성교육 프로그램 등을 계획․실행하여 모든 시민들이 그 혜택을 고루 누리며 양성 평등 가치가 조화를 이뤄가는 여성친화도시를 구현해가고자 한다.

이에 김충섭 김천시장은“김천시는 양성의 욕구를 서로 이해하고 이를 개선․반영한 양성평등 기반시설 확충 및 사회 구성원들의 양성평등에 대한 인식개선 노력과 동시에 돌봄에 대한 지역사회 책임과 기능을 강화하고 일․가정 양립 분위기 확산, 여성의 지역사회 활동 역량 강화를 지원하는 등 누구나 지역 활동에 참여하여 능력을 발휘할 수 있는 균형 잡힌 지역사회를 만들어 가는데 최종 목표를 가지고 여성친화도시로서의 한 단계 나아가고자 한다.”고 여성친화도시 조성에 대한 의지를 밝혔다.

최영태 기자 ynyhnews@ynyonhapnews.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