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시대 온택트 미팅, 대구 달서구 고고미팅 시범운영
코로나19 시대 온택트 미팅, 대구 달서구 고고미팅 시범운영
  • 최영태
  • 승인 2021.02.10 10: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 달서구에서 시범운영하는 온택트 만남 고고미팅 사진(사진=대구 달서구청 제공)
대구 달서구에서 시범운영하는 온택트 만남 고고미팅 사진(사진=대구 달서구청 제공)

대구 달서구는 2월 8일 코로나19로 직접 만남이 어려운 미혼남녀를 대상으로 온택트 1:1 고고(만나go 결혼하go)미팅을 시범 실시했다.

‘온택트 고고미팅’은 달서구에서 코로나19 확산으로 만남 기회가 줄어든 미혼남녀에게 이색적인 온라인 미팅 기회를 제공함으로써 단순한 만남뿐만 아니라 호감이 가는 상대를 찾을 수 있게 도움을 주고자 추진하게 되었다.

온택트 미팅 참여자인 민모씨(29세, 남)는 “카페 같은 곳에서 직접 만나는 미팅만 생각했는데, ZOOM을 활용해 온라인미팅을 하니 처음에는 낯설었지만, 화면으로나마 서로의 모습을 보며 이야기 할 수 있어서 좋았다.”라며 멋쩍어했다.

고고미팅은 연애와 결혼에 관심있는 청춘들에게 만남기회를 제공하는 소그룹 만남 프로그램이다. 아이스브레이킹, 로테이션 대화, 커플게임 등 유쾌한 프로그램을 함께하면서 마음이 통하는 참가자들은 커플로 매칭되어 결혼을 전제로 진지한 만남을 이어간다.

주소나 직장이 달서구인 미혼남녀 누구나 신청가능하며, 달서구청 홈페이지 ‘솔로탈출 결혼원정대’에 신청하면 된다.

2017년 처음 실시한 고고미팅은 그간 23회, 234명이 참여하여 46커플이 매칭되었고, 지난주에는 고고매칭을 통한 첫 성혼커플이 탄생하기도 하였다.

달서구는 온택트 시범운영결과와 대면 미팅을 비교 분석하고 결혼원정대 회원들의 의견수렴 등을 통하여 만남행사에 온택트 도입여부를 검토할 계획이다.

이태훈 달서구청장은 “다양하고 이색적인 만남행사를 추진하여 청춘남녀들이 연애와 결혼에 관심을 가질 수 있도록 노력하겠으며, 더 나아가 청춘들의 삶에 결혼이라는 가치를 더할 수 있도록 결혼장려문화 확산에 앞장서는 달서구가 되겠다”고 말했다.

최영태 기자 ynyhnews@ynyonhapnews.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