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수 화상병 예방, 영덕군 방제약제 무상공급
과수 화상병 예방, 영덕군 방제약제 무상공급
  • 최영태
  • 승인 2021.02.22 10: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덕군청 전경(사진=영덕군청 제공)
영덕군청 전경(사진=영덕군청 제공)

영덕군 농업기술센터가 과수화상병 예방을 위한 활동을 하고 있다.

찰단 운영 및 홍보를 강화하고 있으며, 2월 한 달 동안 960여 사과재배 전 농가 592ha 규모에 방제 약제를 전량 무상공급이 진행되고 있다.

과수화상병은 세균성병으로 사과, 배 등에 집중발생하며, 나무의 잎, 꽃, 가지 등이 불에 타서 화상을 입은 것처럼 조직이 검거나 붉은색으로 변해 고사하며, 전파속도가 빠른 식물병이다.

영덕군은 관내 사과재배농가에 발송된 우편 안내문에 공급 약제명, 공급 업체, 희석배수 및 중점 방제시기에 대해 자세히 설명하고 있으며, 공급된 약제는 신초발아전(3월 중 ~ 4월 초) 적기 살포해야 효과가 있다.

또, 사전방제이행확인서는 4월말까지 읍·면사무소 또는 농업기술센터에 제출해야 한다. 사용한 빈 봉지는 증빙자료로 1년간 반드시 농가가 보관해야 한다. 그리고 배부명단에 누락된 농가 또는 재배면적 증가에 따른 추가 공급 희망 농가는 농업기술센터 기술 보급팀을 통해 신청가능하다.

사과재배농가는 화상병 예방 및 확산방지를 위해 과수 전정시 70%알코올이나 락스를 20배로 희석한 소독액에 전정도구를 적신 후 작업 진행하고 과수원을 청결하게 하는 등 겨울철 과원관리 수칙을 꼭 지켜야 한다.

오도흥 농업기술센터 소장은 “과수화상병이 지역에 발생하면 큰 피해를 야기하고 전염성이 강하여 과수원 폐원은 물론 인근 과수원까지 피해를 줄 수 있다”며 “사과재배농가에 무상 공급되는 약제 적기 살포가 화상병 예방에 최선책이므로 적극적인 협조를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최영태 ynyhnews@ynyonhapnews.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