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석매진’ 김천, 부산에 2대 2 무... 16G 무패 & K리그1 승격!
‘전석매진’ 김천, 부산에 2대 2 무... 16G 무패 & K리그1 승격!
  • 김진우
  • 승인 2021.11.01 09: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석매진’ 김천, 부산에 2대 2 무... 16G 무패 & K리그1 승격!(사진=김천시청 제공)
‘전석매진’ 김천, 부산에 2대 2 무... 16G 무패 & K리그1 승격!(사진=김천시청 제공)

K리그2 우승을 확정 지은 김천이 부산전 홈경기에서 만원 관중의 호응 속에 2대 2 무승부, 16경기 무패를 거뒀다. 

김천상무프로축구단(대표이사 배낙호)이 31일 오후 3시 김천종합운동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2 2021’ 36R 부산아이파크와 홈경기에서 한찬희, 조규성의 득점에 힘입어 2대 2 무승부를 거뒀다. 지난 경기에 이어 올 시즌 마지막 홈경기인 이날 경기 역시 전석 매진되며 김천 시민들의 높은 관심을 증명했다. 

김천은 4-3-3 포메이션을 꺼내 들었다. 김민석-조규성-김경민이 공격진을 꾸렸고 정현철-고승범-한찬희가 2선을 맡았다. 심상민-송주훈-정승현-정동윤이 포백라인을 책임졌고 골문은 구성윤이 지켰다. 

전반 시작과 함께 김천은 선취골을 뽑아냈다. 전반 2분, 고승범의 코너킥 상황에서 한찬희가 헤더 득점을 터뜨리며 1대 0으로 앞섰다. 양 팀의 치열한 공방전이 계속됐지만 추가골 역시 김천의 몫이었다. 전반 24분, 심상민의 패스를 받은 조규성이 드리블 끝에 득점포를 터뜨리며 2대 0. 

후반 13분, 부산이 균형을 맞췄다. 페널티 박스 안에서 이태민이 얻은 페널티 킥을 안병준이 마무리하며 2대 1. 한 점 차로 추격했다. 이후 후반 33분, 부산 이태민의 슈팅이 골문을 맞고 나왔고 이를 안병준이 마무리하며 2대 2. 균형을 맞췄다. 

경기장을 찾은 만원관중을 위해 경기 후 선수단은 가변석을 돌며 팬들에게 인사를 한 뒤 가변석을 향해 사인볼을 직접 전달했다. 

김태완 감독은 ”마지막에 웃을 수 있어서 좋았다. 처음에는 답답했는데 선수들과 함께 이겨내면서 우승컵을 들어올릴 수 있어서 행복했다. 내년에 어떤 모습을 보일지가 많이 기대된다. 팬분들의 응원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김진우 ynyhnews@ynyonhapnews.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부산광역시 남구 감만동 신선로 219, 3층 (감만동)
  • 법인명 : (주)영남연합신문
  • 대표전화 : 051-636-1116
  • 팩스 : 051-793-0790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백승섭
  • 제호 : 영남연합뉴스
  • 등록번호 : 부산, 아00283
  • 등록일 : 2017-06-29
  • 발행일 : 2017-07-01
  • 발행·편집인 : 이영민 |편집국장 : 김진우 | 회장 : 강대현
  • 영남연합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영남연합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ynyhnews@naver.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