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형유산의 혼을 담아 2030부산세계박람회 유치 기원… '무형유산 한마당' 개최
무형유산의 혼을 담아 2030부산세계박람회 유치 기원… '무형유산 한마당' 개최
  • 이영민
  • 승인 2023.11.15 16: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30부산세계박람회 유치기원 무형유산 한마당 행사포스터(사진=부산시청 제공)
2030부산세계박람회 유치기원 무형유산 한마당 행사포스터(사진=부산시청 제공)

  부산시(시장 박형준)는 오는 11월 18일 오후 2시 30분 서면 놀이마루에서 2030부산세계박람회 유치를 기원하는 '무형유산 한마당' 행사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지역 간 무형유산 교류를 기반으로 하는 ‘무형유산 한마당’은 문화재청의 ‘지역 무형유산 보호지원 공모사업’에 선정돼 추진된다.

  이번 행사는 무형문화재 등 전통문화 분야에서 2030부산세계박람회 유치에 마지막 힘을 보태기 위해 기획됐으며, 다른 지역 무형문화재 전승자들도 세계박람회의 부산 유치에 뜻을 함께하기 위해 참여한다.

  행사는 무형문화재와 세계박람회에 대한 젊은 층의 관심과 참여를 높이기 위해 유동 인구가 많은 서면 놀이마루에서 열린다.

  서면의 특성상 유동 인구가 많아, 무형문화재의 주요 부분을 중심으로 공연을 재구성해 짧은 시간에 여러 종류의 공연을 즐길 수 있게 했다.

  이날 공연은 ▲동래한량춤 ▲수영농청놀이 ▲부산농악 ▲진주 한량무 ▲경주 가야금병창의 각 보존회 전승자들의 무형문화재 무대가 펼쳐질 예정이다.

   특히 젊은 층의 흥미를 이끌기 위해 무형문화재 기반 창작공연, 퓨전국악 등 다양한 볼거리 비중을 높였다. 틀에디션의 퓨전탈춤, 국악그룹 뜨락의 퓨전국악, 부산K타이거즈의 태권도, 남산놀이마당의 타악 공연이 행사의 재미를 더할 예정이다.

  공연 외에도 만들기 체험, 전통놀이 체험 등 다양한 시민참여 프로그램들을 만나볼 수 있다.

   어린이 관람객들은 체험 공간에서 나만의 팽이와 바람개비를 만들 수 있다.

  전통놀이 체험에서는 참가자가 ▲투호 ▲제기차기 ▲딱지치기 중 1개 종목을 선정해, 진행자와 대결을 펼쳐 승리할 경우 소정의 기념품을 받게 된다.

  김기환 부산시 문화체육국장은 “무형문화재 전승자분들이 세계박람회 유치를 위해 혼을 담아 공연을 펼칠 예정이니, 시민들께서도 행사에 참가하셔서 유치 기원에 힘을 합쳐 주시기를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이영민 기자 ynyhnews@ynyonhapnews.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