입맛없는 여름날, 당신의 입맛을 돌아오게 해줄 음식이 있다? 김해 메밀국수
입맛없는 여름날, 당신의 입맛을 돌아오게 해줄 음식이 있다? 김해 메밀국수
  • 김소정
  • 승인 2018.08.07 09: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획특집) 김소정 기자 = 무더워진 날씨에 시원한 음식이 생각나 다녀온 김해 흥동에 위치한 메밀국수가 유명한 '설가네'

여기저기 SNS를 탐방하다가 찾아낸 더위를 날려줄 음식 메밀국수!

칼국수, 산채비빔밥 등 다른메뉴도 유명하지만 무더운 여름날 시원하게 배를 채울 수 있는 음식이 몇가지나 될까?

가게 내부는 점심시간에 찾아가서 그런지 사람이 북적북적했다.

한쪽에 자리를 잡고 앉아 메뉴판을 보니 그리 비싸지 않게 한끼를 해결할 수 있는 메뉴들이 보였다.

본 기자는 칼국수와 메밀국수, 만두를 시켜보았다.

더운날씨에 칼국수라니... 조합이 맞지 않지만 그래도 설가네의 대표메뉴 중 하나이기도 하고 다양한 음식을 소개하기 위한 선택이었다.

여기저기 취재를 하다가 배고픈 상태에서 기다리는 음식은 1분이 10분같이 느껴지는 기분이었지만 생각보다 빨리 나왔다.

먼저 시원한 메밀국수에 살얼음이 동동 떠있고 계란, 채소, 김가루까지 뿌려져 있어 비쥬얼도 좋았으며 맛을 보니 이가격에 이정도의 퀄리티와 맛이면 충분히 만족하고 남을만 했다.

칼국수도 더운 날씨였지만 시원한 국물의 맛과 쫄깃한 면발이 조화를 이루었으며 간단히 반찬으로 먹을 수 있는 만두 역시 속이 꽉차 푸짐한 한상으로 배를 채우기에 나쁘지 않은 선택이었다.

또한 사진상의 세가지 메뉴 말고도 어린이들이 먹을 수 있는 돈까스, 비빔밥, 김밥 등 다양한 메뉴를 즐길 수 있으며 지속되는 폭염에 더위를 날려버리고 싶다면 간단히 시원한 메밀국수 한그릇 하고 가는건 어떨까?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부산광역시 남구 감만동 신선로 219, 3층 (감만동)
  • 법인명 : (주)영남연합신문
  • 대표전화 : 051-636-1116
  • 팩스 : 051-793-0790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백승섭
  • 제호 : 영남연합뉴스
  • 등록번호 : 부산, 아00283
  • 등록일 : 2017-06-29
  • 발행일 : 2017-07-01
  • 발행·편집인 : 이영민 |편집국장 : 김진우 | 회장 : 강대현
  • 영남연합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영남연합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ynyhnews@naver.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