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천아리랑대축제, 영천아리랑의 우수성을 알리다
영천아리랑대축제, 영천아리랑의 우수성을 알리다
  • 김시동
  • 승인 2018.11.05 16: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천) 김시동 기자 = 제6회 영천아리랑전국경창대회 및 대축제공연이 (사)영천아리랑연구보존위원회의 주최로 3~4일에 걸쳐 영천시민회관에서 성대하게 마무리 되었다.

영천아리랑대축제 무대 모습
영천아리랑대축제 무대 모습

영천아리랑은 19세기에 북한에서 중국으로 넘어간 이주민들에 의해 북만주 지방에서 구전되며 명맥이 이어져 왔으며, 2002년 남북한 방문 시 북측의 남측 환영 음악으로 불리어진 이후 많은 사람들의 노력으로 영천아리랑의 명성을 되찾으며 올해로 6회를 맞는 이번 대회에 대한 의미가 남다르다.

3일 개최된 영천아리랑경창대회에서는 서울특별시를 비롯한 전국 각 시군에서 모여든 신청자들로 북새통이었으며, 일반부 34팀, 단체부 20팀, 학생부 3팀 등 총 260여 참가자들의 열띤 경연이 이어져 영천아리랑에 대한 세간의 뜨거운 관심을 다시 한 번 확인할 수 있었다.

또한, 4일 개최된 아리랑대축제 공연에서는 (사)영천아리랑연구보존회원들의 무대와 강원무형문화재 제1호 보유자 김길자씨의 정선아리랑, 국악인 곽동현의 신명나는 무대와 함께 경기소리꾼 송소희의 멋진 무대가 이어져 관람객들의 열렬한 환호를 받았으며, 영천아리랑경창대회 수상자들에 대한 시상식을 끝으로 관람객들에게 뜨거운 감동을 선사하며 마무리 되었다.

제6회 영천아리랑 전국경창대회 결과 일반부에서는 지정곡 외 정선아리랑을 부른 조은주씨, 단체부에서는 지정곡 외 구미아리랑․해주아리랑을 부른 전준석씨 외 8명이 각각 대상의 영광을 얻었다.

최기문 영천시장은 “영천인의 정신을 관통하는 지역 고유의 찬란한 문화유산인 영천아리랑이 ‘화합과 희망의 노래’로 거듭날 수 있도록 널리 알려주시길 부탁드린다”며 격려와 당부의 말을 밝혔다.


관련기사

  • 부산광역시 남구 감만동 신선로 219, 3층 (감만동)
  • 법인명 : (주)영남연합신문
  • 대표전화 : 051-521-1174
  • 팩스 : 051-793-0790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백승섭
  • 제호 : 영남연합뉴스
  • 등록번호 : 부산, 아00283
  • 등록일 : 2017-06-29
  • 발행일 : 2017-07-01
  • 발행인 : 이은지
  • 편집인 : 이영민 | 회장 : 강대현
  • 영남연합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영남연합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ynyhnews@naver.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