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사격장, 한국을 넘어! 세계로! '대구국제사격장'으로 명칭 바꿔
대구사격장, 한국을 넘어! 세계로! '대구국제사격장'으로 명칭 바꿔
  • 정용진
  • 승인 2019.01.11 10: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 정용진 기자 = 대구사격장은 지난 7일 ‘2018년 공공용물 명칭 제·개정’에 따라 '대구국제사격장'으로 명칭을 바꿨다.

대구국제사격장 전경 모습
대구국제사격장 전경 모습

지난 2008년 개장한 대구사격장은 2010년 대구시가 대구시설공단에 위탁해 현재까지 시설 및 운영 관리를 하고 있다. 시설공단은 대구사격장을 국제사격장으로 조성하기 위해 실내사격장 수동 표적의 전자표적 교체, 클레이 차광막 철거, 주차 유도선 설치 등의 시설을 정비했다. 또한 시민들을 위한 VR 사격 체험장 및 서바이벌 체험장도 설치해 다양한 레저문화 공간을 마련했다.

이러한 공단의 노력으로 대구국제사격장은 2010년 세계소방관 사격대회, 2016년 리우 올림픽 선발전, 2018년 제1회 대구광역시장배 사격대회 등 국내외 주요 사격대회를 성공적으로 개최했으며 작년 기준으로 약 17만 명이 시설을 이용해 경쟁력 있는 국제사격장 및 대구의 대표 문화 체육시설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앞으로 대구국제사격장은 변경된 명칭에 걸맞은 지속적인 시설 개선 및 대구시와의 협력을 통해 권위 있는 국제사격대회를 유치하고 보다 많은 시민들이 찾아올 수 있는 시설이 되도록 최선을 다할 계획이다. 

대구시설공단 김호경 이사장은 “대구 국제사격장에서 권위 있는 국제사격대회를 지속적으로 개최하고 시민들의 편의성 및 즐거움을 향상시켜 대구 경제 활성화에 기여하겠다.”라고 전했다.


관련기사

  • 부산광역시 남구 감만동 신선로 219, 3층 (감만동)
  • 법인명 : (주)영남연합신문
  • 대표전화 : 051-521-1174
  • 팩스 : 051-793-0790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백승섭
  • 제호 : 영남연합뉴스
  • 등록번호 : 부산, 아00283
  • 등록일 : 2017-06-29
  • 발행일 : 2017-07-01
  • 발행인 : 이은지
  • 편집인 : 이영민 | 회장 : 강대현
  • 영남연합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영남연합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ynyhnews@naver.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