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승율 청도군수, 영천시장의 지목으로 플라스틱 프리 챌린지 동참
이승율 청도군수, 영천시장의 지목으로 플라스틱 프리 챌린지 동참
  • 김령곤
  • 승인 2019.02.11 15: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도) 김령곤 기자 = 이승율 청도군수가 최기문 경북 영천시장의 지목으로 플라스틱 쓰레기 줄이기 운동인 ‘플라스틱 프리 챌린지’ 캠페인에 동참했다. 

이승율 청도군수가 최기문 영천시장의 지목으로 플라스틱 프리 챌린지에 동참했다.
이승율 청도군수가 최기문 영천시장의 지목으로 플라스틱 프리 챌린지에 동참했다.

플라스틱 프리 챌린지는 제주도의 쓰레기 문제 해결을 위해 세계자연기금(WWF)과 제주 패스가 공동으로 기획해 플라스틱과 일회용컵 대신 텀블러를 사용하자는 취지로 시작된 캠페인이다.

텀블러 인증사진을 찍어서 해시태그(#)를 달아 개인 SNS에 게시한 뒤 다음 동참할 주자 2명을 지목하면 된다. 캠페인에 참여하면 1건당 1,000원씩 적립돼 세계자연기금에 전달되며, 제주도 환경 정화활동과 텀블러 사용 촉진을 위한 캠페인 활동에도 사용된다.

이에, 이승율 청도군수는 “일회용 플라스틱 컵 사용을 줄여 환경오염을 막고자 하는 좋은 의도의 캠페인에 참여하게 됨을 기쁘게 생각한다”며 “일상생활 속 일회용품 사용을 줄이는 작은 습관이 환경 보전에 조금이라도 보탬이 되기를 희망하며 군민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바란다”고 강조했다.

한편, 이날 이승율 청도군수는 사용 중인 텀블러를 들고 인증사진을 개인 페이스북에 올렸으며, 다음 챌린저로 박기호 청도군의회의장, 이종욱 농협은행 청도군지부장을 각각 지목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