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동국제탈춤페스티벌을 기억할 특별한 굿즈 선정
안동국제탈춤페스티벌을 기억할 특별한 굿즈 선정
  • 최영태
  • 승인 2020.07.21 10: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동국제탈춤페스티벌을 공모전에서 수상한 사람들이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제공=안동시)
안동국제탈춤페스티벌을 공모전에서 수상한 사람들이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제공=안동시)

안동시가 주최하고 안동축제관광재단이 주관한「안동국제탈춤페스티벌 굿즈 공모전」의 시상식이 7월 17일 금요일 오후 4시 안동시청 시장실에서 진행되었다. 각 부문 최우수상과 우수상 수상자를 대상으로 안동시장상과 상금이 수여되었다.

최우수상으로는 ▲전통 탈 시계(상품부문) ▲탈 이야기(아이디어부문)가 수상하였으며 우수상은 ▲하회탈 캐릭터 꽃병(상품부문) ▲축제의 여운을 집까지(아이디어부문)가 수상하였다.

상품부문에서 최우수상으로 선정된 작품은 안동국제탈춤페스티벌의 상징인 하회탈을 아름다운 색으로 잘 구현하였으며 정교한 이미지로 활용도와 제품화 가능성이 높은 상품이라는 평가를 받았다. 하회탈의 소재인 목재를 활용한 탁상용 시계는 일반제품으로, 자개를 활용한 고급시계는 특별상품으로 출품하였다. 특히나 축제와 연계하여 판매가 용이하며 어디서든 필요한 시계를 활용하였다는 점이 실용성의 측면에서 높은 점수를 받았다.
 
아이디어부문에서 최우수상으로 선정된 작품은 최근 젊은 여성층을 중심으로 활발하게 소비되고 있는 ‘네일 스티커’에, 한국의 전통 가면인 ‘탈’의 이미지를 결합하여 현대적인 관점으로 해석한 작품이다. 이 작품은 축제의 상징을 잘 구현하였으며 대중취향을 잘 부합하였다는 점에서 높은 점수를 받았다.

지난 4월 13일부터 6월 12일까지 약 2달여간 진행되었던 본 공모전은 대한민국 명예 대표 문화관광축제인 ‘안동국제탈춤페스티벌’을 대표하는 상징적이고 상품성이 우수한 축제 기념품을 개발·육성하기 위하여 진행되었으며 완제품을 대상으로 한 ‘상품부문’과 ‘아이디어부문’으로 진행되었다.

이번 공모전에는 전국 각지에서 다양한 작품들이 출품되었으며 상품부문에 74점, 아이디어부문에 80점으로 총 154점의 뛰어난 작품들이 출품되었다. 특히 현대인들의 니즈를 반영하고 트렌디한 상품과 아이디어들이 많았으며 핸드폰 관련 소품이나 안동시 특산물을 활용한 소품 그리고 키덜트*를 겨냥한 보드게임들이 눈길을 끌었다.
- 키덜트 : 어린이(kid)와 성인(adult)의 합성어로, '어린이 같은 어른'을 뜻함

이에 따라 지난달 6월 25일 안동축제관광재단 1층 문지방에서 공예, 전시, 디자인, 상품, 유통, 축제 등의 전문가들로 구성된 심사위원들이 평가를 실시했으며 상품부문 9점, 아이디어부문 9점으로 총 18개의 작품이 수상작으로 선정되었다.
심사위원단의 총평에 따르면 이번 심사는 심미성·목적·용도·단가 등을 고려하여 종합적 평가를 실시하였고 특히 안동시에 국한되지 않고 전국단위의 상품이나 아이디어가 출품되었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고 전했다.

한편, 수상은 하지 못했지만 관광객들의 눈길을 사로잡을 수 있는 상품으로 향후 상품의 개발이 기대되는 작품들도 있었다. 탈춤축제를 상징하는 액세서리류나, 코로나 상황에 따라 안동의 특산품인 마를 이용한 비말차단마스크, 미용마스크팩 등 생필품들도 상품개발의 가능성을 보였다.

안동축제관광재단 관계자는 “수상작들은 안동시에서 다양한 관광사업과 축제 및 이벤트에 적극적으로 활용 될 예정이며, 이를 통해 안동 관광을 더욱 효과적으로 홍보할 수 있을 것이다.”고 전했다.

최영태 기자 ynyhnews@ynyonhapnews.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