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시, 관내 28곳의 요양병원 표본검사 완료...음성 확인
포항시, 관내 28곳의 요양병원 표본검사 완료...음성 확인
  • 김진우
  • 승인 2020.03.26 10: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항시 관계자가 요양병원 내에서 검체 채취를 하고 있다.(사진=포항시청 제공)

포항시는 지난 24일 관내 28개소(남구 5, 북구 23)의 요양병원에 소속된 의료진, 환자, 간병인을 대상으로 총 368명의 표본 검사를 시행해 모두 음성 판정을 받았다고 전했다.

지난 3월 19일부터 23일까지 진행한 이번 검사는 병상수를 기준으로 표본 검사대상자를 선발해 의사를 비롯한 종사자 165명, 간병인 77명, 입원환자 126명에 대한 검사를 마무리했다.

표본 진단 검사가 전체 검사와 같은 효과를 낼 수 있도록 코로나19 바이러스에 노출 위험이 큰 대상자를 중심으로 검사 우선순위를 정해 유증상자, 의심자, 기저질환자를 대상으로 시행했으며, 포항시 전체 요양병원에서는 양성 환자가 확인되지 않았다.

현재 남·북구보건소는 전담팀을 구성해 28개 요양병원에 담당자를 지정하고 매일 코로나19 감시체계를 가동 중에 있으며, 의심 증상을 보이는 의료진과 간병인 5명에 대해 신속한 업무 배제 조치를 취해 현재까지 환자와 직원 중에는 발열, 인후통 등 호흡기 증상자가 없는 것으로 확인되고 있다. 

시는 769명의 종사자와 환자가 있는 정신과병원 4곳에 대한 검사를 시행하게 되면 의료기관에 대한 표본 진단 검사를 모두 완료하게 되며, 계속적인 긴장의 끈을 놓지 않고 방역관리를 강화해 나갈 방침이다.

권수원 북구보건소 보건정책과장은 “아직은 안심할 단계는 아니지만, 이번 표본검사로 인해 요양병원에는 코로나19 바이러스 전파는 없는 것으로 조사되었고, 앞으로 바이러스 외부유입 전면차단, 직원 임상증상 감시를 철저히 하여 집단발생에 대한 방역관리를 더욱 강화해 나가겠다.”라고 밝혔다.

김진우 기자 ynyhnews@ynyonhapnews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