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산시 발 빠른 행정으로 시민들에게 원활하게 마스크 공급
양산시 발 빠른 행정으로 시민들에게 원활하게 마스크 공급
  • 송재학
  • 승인 2020.02.28 13: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위 이미지는 기사와 무관합니다.(사진=픽사베이 이미지)
위 이미지는 기사와 무관합니다.(사진=픽사베이 이미지)

양산시는 코로나19 확산으로 수요가 늘어나면서 공급에 차질을 빚던 방역 마스크를 27일 목요일부터 수급되도록 발 빠르게 움직였다.

지난 26일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한 필수 제품인 마스크가 원활하게 수급될 수 있도록 지역 내 마스크 제조업체를 방문, 현황을 파악하고 관내에 마스크가 원활하게 수급될 수 있도록 협조해 줄 것을 당부했다.

양산시의 이번 조치는 마스크 공급을 위한 정부 방침에 더해 지자체 차원의 발 빠른 행정으로 양산지역 마스크 공급이 더욱 원활해질 것으로 보고 있다.

마스크 제조회사 측에서는 시민들의 건강과 안전을 위해 농협중앙회 양산시 지부와 협약을 체결하고 일 생산량 중 최대 1만 개까지 농협 하나로마트 측으로 공급하기로 해 시민 누구나 관내 농협 하나로마트 매장에서 마스크를 구입할 수 있다.

김일권 양산시장은 "이마트, 농산물 유통센터뿐만 아니라 농협 하나로마트까지 관내 모든 대형마트에서 마스크 구입이 가능하다.”라며 “코로나19가 종식될 때까지 시민들이 원활하게 마스크를 구입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전했다.

송재학 기자 ynyhnews@ynyonhap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