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충제 이버멕틴, 코로나19 바이러스 48시간 이내 제거
구충제 이버멕틴, 코로나19 바이러스 48시간 이내 제거
  • 천하정
  • 승인 2020.04.06 08: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본 이미지는 기사와 무관합니다.(사진=무료이미지 픽사베이)
본 이미지는 기사와 무관합니다.(사진=무료이미지 픽사베이)

구충제인 이버멕틴이 코로나19를 일으키는 'SARS-CoV-2' 바이러스를 48시간 이내에 죽인다는 세포배양 실험 결과가 발표돼 주목을 받고 있다.

이번 발표는 지난 3일 사이언스 데일리가 보도한 것으로 호주 모니쉬(Monash)대학 생의학발견연구소(Biomedicine Discovery Institute)의 카일리 왜그스태프 박사의 실험에서 세포 배양된 코로나19 바이러스가 이버멕틴에 노출되자 48시간 안에 모든 유전물질이 소멸한 것으로 확인됐다.

그러나 이번 연구에서 이버멕틴이 코로나19 바이러스에 어떤 방식으로 작용하는지 구체적인 내용은 밝혀지지 않았으며, 연구팀은 사람을 대상으로 한 이버멕틴의 적정 복용량과 효과 등을 확인할 예정이다. 

카일리 와그스태프 박사는 "감염병이 전 세계적으로 유행하고 있지만 마땅한 치료법이 없는 상황"이라며 "전 세계에서 구할 수 있는 약물이 있다면 사람들을 더 빨리 도울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광범위 구충제로 사용되고 있는 이버멕틴은 부작용과 독성이 적은 것으로 전해지고 있으며, 열대 지방 풍토병에 효과를 나타내기도 했다. 국내에서는 항암 효과가 있는 것으로 알려져 암 환자들이 복용하는 등 주목받은 바 있다.

천하정 기자 ynyh-chj@ynyonhap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