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황금돼지해의 첫 시작을 특별하게 맞이하고 싶다면? 천년고도 경주로
2019년 황금돼지해의 첫 시작을 특별하게 맞이하고 싶다면? 천년고도 경주로
  • 김상출
  • 승인 2018.12.26 10: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주) 김상출 기자 = 2019년은 기해년 황금돼지 해로 예로부터 재물이 따르고 큰 복이 들어온다고 알려져 있다. 그런 황금돼지해의 첫 시작을 맞이하는 해돋이 명소 중에서 가장 길한 곳을 찾는다면 당연히 경주 동해바다를 추천한다.

1400여년 전, 죽어서도 나라를 지키겠다는 문무대왕암부터 천혜의 비경을 자랑하는 주상절리, 개항 100주년을 앞둔 감포항 송대말 등대와 신라천년 호국의 영산 토함산까지 오랜 세월 우리 조상들의 간절한 마음이 켜켜이 쌓여있는 뜻 깊은 곳들이다.

동해에 잠든 해룡과 함께, 문무대왕암
동해에 잠든 해룡과 함께, 문무대왕암
동해에 잠든 해룡과 함께, 문무대왕암
동해에 잠든 해룡과 함께, 문무대왕암
탁 트인 바다와 어우러진 천혜의 비경, 양남 주상절리
탁 트인 바다와 어우러진 천혜의 비경, 양남 주상절리

 

동해의 아름다운 일출 명소, 감포 송대말
동해의 아름다운 일출 명소, 감포 송대말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