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시, 장애인 이동 편의 증진을 위한 하이패스 감면 단말기 구입비 지원
대구시, 장애인 이동 편의 증진을 위한 하이패스 감면 단말기 구입비 지원
  • 정용진
  • 승인 2019.02.11 10: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 정용진 기자 = 대구시는 지난 7일 한국도로공사 대구경북본부와 장애인 이동 편의 증진을 위한 ‘장애인 하이패스 감면 단말기 무상 보급 사업 협약 체결식’을 실시했다.

대구시와 한국도로공사 대구경북본부 관계자가 ‘장애인 하이패스 감면단말기 무상 보급 사업 협약 체결식’ 실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대구시와 한국도로공사 대구경북본부 관계자가 ‘장애인 하이패스 감면 단말기 무상 보급 사업 협약 체결식’ 실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이번 협약식에는 백윤자 대구시 보건복지국장과 김진광 한국도로공사 대구경북본부장이 참석했으며, 본 협약을 통해 장애인 이동 편의 증진과 함께 상호 간의 신뢰를 형성하고 적극적인 실무협력을 다짐했다.

특히, 장애인 하이패스 차로 이용률이 급증함에 따라 대구시와 도로공사가 비용을 분담해 장애인용 하이패스 감면 단말기 1,130대에 대한 구입비를 전액 지원하기로 의견을 모았다.

이번 지원 대상은 대구시에 등록된 장애인으로 현재까지 도로공사에서 감면 단말기 지원금을 받지 않은 경우가 해당되며, 오는 3월 15일까지 한국도로공사 대구경북본부 관내 영업소를 방문해 자동차등록증과 고속도로 장애인 감면 할인카드를 지참하여 접수하면 된다.

백윤자 대구시 보건복지국장은 “감면 단말기 비용을 지원하여 장애인의 이동권을 증진하고 경제적 부담을 경감시켜 생활 향상을 도모하고자 하며, ‘장애인과 동행’이라는 대구시 기치에 따라 앞으로도 장애인들이 체감하고 감동할 수 있는 복지행정을 펼쳐나가겠다.”라고 전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