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교 주변 안전점검 및 불법광고물 일제정비 캠페인 포항시에서 펼쳐
학교 주변 안전점검 및 불법광고물 일제정비 캠페인 포항시에서 펼쳐
  • 김시동
  • 승인 2019.03.14 13: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남연합뉴스=김시동 기자) 포항시는 지난 13일 창포동 창포초등학교 부근에서 개학기를 맞아 학교 주변의 안전하고 쾌적한 환경 조성을 위해 민관합동 안전점검 및 불법광고물 일제정비 캠페인을 진행했다.

포항시 관계자들이 학교 주변의 안전하고 쾌적한 환경 조성을 위해 민관합동 안전점검 및 불법광고물 일제정비 캠페인을 진행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포항시 관계자들이 학교 주변의 안전하고 쾌적한 환경 조성을 위해 민관합동 안전점검 및 불법광고물 일제정비 캠페인을 진행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이날 캠페인에는 포항시, 경상북도, 북부경찰서, 경상북도 옥외광고협회 포항시지부 회원 및 우창동 자생단체 회원 등이 참가했으며 무단으로 부착하는 마사지 업소, 안마시술소 등 선정성 불법 전단지와 노래클럽, 대출 등 명함형 불법 전단지 무단투기 행위를 단속하고, 에어라이트 등 학생들의 시야를 막아 등하교의 안전을 위협하는 불법 광고물을 철거했다.

김현구 도시재생과장은 “이번 캠페인을 통해 학교 주변 자라나는 어린이의 안전한 보행권을 확보하고 쾌적하고 깨끗한 도시 이미지가 조성되길 바란다.”라며 어린이보호구역을 해치는 유해광고물을 부착하지 않도록 상가 업주와 주민들의 많은 관심과 협조를 요청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