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410차 민방위의 날 화재대피 훈련’ 합천군에서 실시
‘제410차 민방위의 날 화재대피 훈련’ 합천군에서 실시
  • 김동화
  • 승인 2019.03.25 11: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남연합뉴스=김동화 기자) 합천군은 지난 20일 ‘제410차 민방위의 날 화재대피 훈련’을 합천군청, 요양 시설, 17개 읍면에서 동시에 400여 명이 참가한 가운데 실시했다. 

합천 군청에서 ‘제410차 민방위의 날 화재대피 훈련’을 실시하고 있다.
합천 군청에서 ‘제410차 민방위의 날 화재대피 훈련’을 실시하고 있다.

이번 훈련은 대형 화재사고에 대비한 국민행동 요령을 알리고 실천할 수 있는 기회를 마련하기 위해 진행했다. 

합천군청 실제 대피훈련에서는 공무원과 방문객들을 대상으로 누전으로 인한 화재 발생을 가정하여 대피훈련을 실시했고, 요양병원에서는 합천소방서의 협조로 소방 장비 사용법을 교육하도록 하는 등 인명피해를 최소화할 수 있는 훈련을 펼쳤다.

또한, 이번 훈련에서 유관기관(합천소방서, 합천경찰서), 주부민방위대원들과의 합동훈련을 통해 소방차, 응급차 등 각종 긴급차량의 골든타임 확보 훈련과 불법 주‧정차 단속, 차량 진입로 확보 등 긴급상황에 대비한 소방출동 기동훈련을 실전과 같이 연습했다. 

정판용 부군수는 강평을 통해 “화재대피훈련은 실제 화재가 났을 때 빠른 대피가 생명을 구할 수 있는 가장 확실한 방법”이라며, “긴급 상황 발생 시 오늘 배운 행동요령을 체득할 수 있도록 해야겠다.”라고 전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