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주시, 설 명절 안전하고 위생적인 축산물 공급 위해 특별단속 시행
진주시, 설 명절 안전하고 위생적인 축산물 공급 위해 특별단속 시행
  • 백승훈
  • 승인 2019.01.12 10: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진주) 백승훈 기자 = 진주시는 설 명절을 앞두고 오는 1월 14일부터 25일까지 축산식품 영업장을 대상으로 축산물 생산단계부터 가공, 판매단계까지의 위생관리, 원산지 표시 둔갑 및 축산물 이력제 허위 표시 등에 대해 집중적인 특별 단속을 시행한다고 11일 밝혔다.

마트에서 축산물을 고르고 있는 손님들
마트에서 축산물을 고르고 있는 손님들

이번 점검에서는 위생적이고 안전한 축산물 공급을 위해 공무원과 명예 감시원으로 구성된 2개 반 5명이 전통시장과 식육 포장처리 가공업소, 축산물 판매업소 중 축산물 판매량이 많은 업소를 대상으로 중점 감시활동을 시행한다.

이에, 진주시 관계자는 “축산식품 영업장에 대해 소비자가 신뢰하고 축산물을 구입할 수 있도록 축산물 관리에 최선을 다해 줄 것”과 “위반업소는 관련법에 따라 행정처분 조치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시는 2019년도 식품안전관리지침 감시 규정에 따라 설 성수품인 축산물에 대한 한우 둔갑, 과대광고, 제조 일자 변조, 고의로 중량 미달제품 판매, 냉동제품을 냉장 제품으로 판매 여부와 수입산 허위 표시에 대해 사전 점검과 지도 단속을 실시해 불법 축산물 유통을 차단하는 데 초점을 두고 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