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활어차 음주단속 상황, 충격적 제보 2 [밀착취재 썰 5탄]
일본 활어차 음주단속 상황, 충격적 제보 2 [밀착취재 썰 5탄]
  • 강성
  • 승인 2019.09.08 09: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남연합뉴스=강성 기자) 또 다른 제보에 의하면 현해탄이라고 하죠. 일본하고 여기 사이에 100마일 정도, 그 시간이 짧을 때는 4시간에서 8시간 정도 되는데 그안에서 그렇게 음주를 한답니다. 

실제로 저희도 음주현장을 목격을 했구요. 선박 내가 아니라 차안에서 "막걸리 8병 주세요!" 해가지고 8병 사서 3명이서 나눠먹었으니 각각 2병~3병 정도 마신거 아닙니까? 저희가 가니까 역으로 저희를 찍어요. 찍으면서 아~! 이러면서...

저희가 취재하는 것을 알면서도 술을 먹고, 경찰에 신고를 또 했습니다. 경찰분이 오셔도 음주단속도 안합니다. 제보에 의해서도 그렇고 취재에 의해서도 술을먹는게 나왔잖습니까? 단속 뭐가 제일 문제일까요? 

일본 활어차들은 우리가 수입을 한게 아니고 우리가 한게 아닙니다. 그들이 왔는데 그 운전석 자체가 오른쪽에 있다보니까 음주단속을 하는분들이 왼쪽에서 음주단속 하지 않습니까? 야... 설마설마 했어요. 음주단속 자체를 안해요. 

그리고 저희가 이제 요청을 많이 드렸어요. 부산 국제여객터미널 앞에서 아침에 한번 해주십시오(음주단속). 그들이 그 차가 25톤되는 차가요. 거기다 물과 물고기를 일본 말 한번쓰겠습니다. 이빠이 싣고 와가지고 그 무거운 차가 가다가 음주운전상태에서 우리나라 (차를)쳤다? 

제보나 그런게 아니라 실제로 일선경찰에 계신분들이... 정해져 있습니다. 일본활어차 하루에 두번들어옵니다. 아침 5시반, 통과하고 나면, 8시 8시반, 저녁 때 5시 반, 17시30 분, 18시, 그때 두 번만 하세요. 두 번만. 꼭 부탁드립니다. 

실제로 부산 모경찰서, XX파출소, XX 경찰서 다 아십니다. 저희가 수도 없이 가서 말씀드리고 신고를 했습니다. 그렇다면 오셔가지고 한번 정도는 음주단속 한번 하시고...뭐가 문제일까요? 언어? 말이 문제일까요? 어! 스톱하고 음주단속기만 되면 되잖습니까? 한번 해주십시요! 꼭 부탁드리구요! 

지금까지도 제보를 주시고 응원메세지 참 많이 주십니다. 지금까지 30~40년 사시면서 언론사 전화번호 찾아본 적은 처음이라고 하시던데 정말 국민을 위해서 저희 영남연합뉴스 제보도 계속 해주시구요. 

동종업계 양심고백도 많이 해주시는데요. 제보 앞으로도 부탁드리겠습니다.

영남연합뉴스 강성입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